상단여백
HOME 전국 서울
지하철에서 판매되는 덴탈 마스크
 


(서울=뉴스1) 이승배 기자 = 12일 서울 중구 지하철 서울역의 한 가게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마스크가 진열돼 있다.


서울시는 지하철 혼잡도(승차정원 대비 탑승객 수)가 150% 이상에 도달해 열차 내 이동이 어려운 '혼잡 단계'에 이르면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은 승객의 탑승을 제한할 계획이다. 또한 마스크를 갖고 오지 않은 승객들을 위한 덴탈마스크를 전 역사의 자판기 등에서 시중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2020.5.12/뉴스1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