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원도 춘천
춘천서 20대여성 목줄 풀고 달아난 진돗개에 물려 병원행
© News1 DB


(춘천=뉴스1) 이찬우 기자 = 17일 오전 11시39분쯤 강원 춘천시 교동에서 A씨(29·여)가 진돗개에 물리는 사고가 났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은 개를 포획해 야생동물보호협회에 인계했다.

동물보호협회 등에 따르면 진돗개는 이날 새벽 목줄을 풀고 달아난 것으로 알려졌다.

개에 오른손 등을 물린 A씨는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진돗개는 동물보호법에 정해진 입마개 의무 견종이 아니다.

경찰은 진돗개 주인 등을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