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원도 동해/삼척/태백
삼척시, 요양병원?요양원 코로나 검사비 전액 지원
삼척시청 (뉴스1 DB)


(삼척=뉴스1) 하중천 기자 = 강원 삼척시(시장 김양호)는 관내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집단감염 고위험시설인 요양병원?요양원 신규입소자를 대상으로 증상 유무와 상관없이 진단 검사비 전액을 지원한다고 18일 밝혔다.


시는 진단 검사를 선제적으로 실시해 지역사회 코로나 전파 및 확산을 사전에 차단할 방침이다.

현재 청솔요양병원과 요양원 7개소 신규 입소 예정인원은 80명으로 삼척의료원 선별진료소에 방문 후 검체를 채취, 수탁검사기관에 의뢰할 계획이다.

또 해당 관련 시설 종사자 및 환자 발열체크 등 모니터링을 지속 실시할 예정이다.

그동안 코로나 진단 검사는 의사 소견이나 의심증세가 있어야 무료로 받을 수 있었다.

시 관계자는 “요양병원이나 요양원은 밀폐?밀집된 공간으로 기저질환을 앓고 있는 환자들이 체류하고 있는 경우가 많다”며 “코로나 집단감염 위험이 높은 만큼 고위험 시설로 관리하고 있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