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축구
EPL 3개 구단서 6명 확진자 추가 발생…6월 재개 가능할까
6월 재개를 준비하고 있는 EPL에서 또 다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EPL 홈페이지) © 뉴스1


(서울=뉴스1) 임성일 기자 = 오는 6월 재개를 목표로 삼고 있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에 또 다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EPL 사무국은 20일(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지난 17~18일 총 748명의 선수와 스태프들을 대상으로 진행한 코로나19 검사 결과 3개 구단에서 6명이 양성 반응을 나타냈다. 이들에게 일주일 간 자가격리 조치를 내렸다"고 발표했다.

EPL 측은 확진 판정을 받은 이들과 소속 구단을 공개하지는 않았다.

코로나19 팬데믹 영향으로 2019-20시즌 EPL은 지난 3월13일 이후 중단된 상황이다. 남아 있는 잔여 경기는 총 92경기다.

한때 재개가 불가능할 것이라는 어두운 전망도 있었으나 조금씩 상황이 나아졌고 이에 EPL 사무국은 6월 재개를 새로운 목표로 설정한 상태다. 6월12일 혹은 6월19일 등 구체적인 날짜들도 언급되고 있다.

지난 19일부터 클럽들의 소규모 훈련을 시작하는 등 순조롭게 재개 절차를 밟는 듯 했으나 확진자 발생과 함께 다시 빨간불이 켜졌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Jason Choi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