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헤드라인 핫이슈
강원 등교 첫날 170개교 1만4354명 등교귀가조치 32명
강원도교육청 © News1


(강원=뉴스1) 이찬우 기자 = 강원도교육청(교육감 민병희)은 20일 도내 116개 고등학교 3학년과 재학생 60명 이하인 46개 초·중학교, 8개 특수학교 등 170개교의 학생 1만4354명이 등교수업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오후 2시 기준, 고3 출결현황은 등교중지(출석인정 결석) 학생 43명, 귀가조치 학생 32명, 체험학습 신청 학생 6명으로 파악됐다.

기침 및 발열, 기저질환이 있어 등교를 하지 않은 등교중지(출석인정 결석) 학생 43명과 등교 후 귀가조치 학생 32명은 모두 선별진료소에 가서 코로나19 진단진료 및 검사를 실시했다.

학교에서는 하루에 3회 이상 발열 체크를 실시하며, 학생 및 교직원이 지켜야 할 행동수칙 7가지를 교내 방송용으로 제작해 안내하고, 쉬는 시간에는 학생들이 거리두기를 실천할 수 있도록 강조했다.

도교육청은 입시·진로 등이 시급한 고3은 매일 등교하는 것을 원칙으로 하고, 다른 학년은 학생 밀집을 최소화하기 위해 격주 또는 격일 등교 등 학교실정과 교육구성원의 의견을 종합해 등교수업 방식을 정하도록 했다.

아울러 학교별 시차등교와 수업시간 단축 운영 등 학사운영방안을 마련하고 있다.

또 등교수업 시 가장 많은 접촉자가 생기게 될 학교급식은 학생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보호할 수 있도록 간편식 제공, 시차 배식, 식사 시 생활 속 거리두기 등을 운영하고 있다.

민병희 교육감은 "교육청과 보건당국이 학교와 긴밀하게 협력해 학생들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