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원도 영월/평창/정선
영월군, 덕포지구 도시재생사업 주민설명회“도심관광 거점” 탈바꿈

영월군은 지난 27일 영월읍 덕포리 “영월드센터”에서 지역주민 1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덕포지구 도시재생사업』에 대한 사업내용과 주민협의체 정비, 현장지원센터 운영, 질의응답 등 주민설명회를 가졌다.

앞으로 4년간 진행되는 이 사업은 지난해 국토부 공모에서 선정되었으며, 국비 100억을 지원받고 자체 지방비 130억 등 총 250억 규모의 사업비로, “다슬기”를 활용한 『지역특화재생』, 영월愛 문화플렛폼 구축 등 『지역공동체 재생』, 집수리 지원·보행환경 정비 등 『주거복지 재생』 3가지 테마로 시행될 예정이다.

특히 영월지역 청정하천에 자생하는 “다슬기”를 소재로 한 다양한 콘텐츠를 6차 산업으로 발전시켜 산업여건 변화를 주도하고 주민들의 소득으로 연결되도록 한다는 내용은 중앙정부에서도 특화산업으로의 발전 가능성에 큰 호평을 받은바 있으며, 군 에서도 핵심 사업으로 적극 추진될 예정이어서 주민들의 기대감이 한층 높아지고 있다.

또한, 설명회에 참석한 주민들 중 젊은층에서 집수리사업, 특화사업에 큰 관심을 보이고 주민 주도적 사업으로서 적극 참여와 협조 등 을 결의 하는 분위기여서 매우 만족스러운 분위기가 연출되기도 했다.

영월군 관계자는 본 사업의 기획과 추진을 지원해 주고 있는 한국광해 관리공단과 강원랜드, LG헬로비젼 이 함께 참여하여 영월군이 추구하는 도시관광 연계사업의 핵심 거점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