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멀티미디어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이정재 "당연히 황정민 때문에 출연"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포스터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배우 이정재가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에 출연한 이유를 밝혔다.


이정재는 5일 오전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된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감독 홍원찬) 제작보고회에서 "당연히 정민이 형 때문에 선택했다고 봐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형이 저보다 먼저 결정을 하셨고, 제안을 감독님 통해 받았을 때 역할이 궁금하더라. 첫장 열었는데 마지막까지 후루룩 보게 되더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신세계' 때 캐릭터와는 또 많이 다르니까, 둘이 이 작품을 하더라도 식상한 느낌 전혀 안 들겠다는 생각이 들었고 시나리오가 너무 재미있었다"고 덧붙였다.

한편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는 마지막 청부살인 미션 때문에 새로운 사건에 휘말리게 되는 인남(황정민 분)과 그를 쫓는 무자비한 추격자 레이(이정재 분)의 처절한 추격과 사투를 그린 하드보일드 추격액션 영화다. 오는 7월 개봉.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Jason Choi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