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원도 홍천/횡성
국립횡성숲체원, 코로나19 대응 산림복지 연계 지역농산촌 지원 사업 추진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원장 이창재)은 국립횡성숲체원(원장 홍성현)이 강원도 횡성군 소재 지역 농가를 방문해 더덕, 도라지밭 잡초제거 등 농촌일손돕기를 실시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외국인 근로자의 입국이 어려워지며, 일손 부족의 이중고를 겪고 있는 지역 농산촌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기 위해 추진됐다.

또한, 앞으로 국립횡성숲체원에서는 농촌일손돕기의 수요가 있는 단체·기관과 산림복지를 융합한 ‘코로나19 대응 농촌지원형 산림복지서비스’를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홍성현 국립횡성숲체원장은 “가까운 지역민에게 작지만 소중한 도움이 될 수 있으면 좋겠다”면서 “앞으로도 지역 농산촌의 고충과 필요에 대해 더욱 관심을 기울이며, 산림복지와 연계한 지원 등 다방면으로 보탬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