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복지여성
강원도교육청, 감성화 공사로 휴식공간으로 탈바꿈누구나 쉽게 찾을 수 있도록 주차 공간 넓히고, 산책로 화단 조성

강원도교육청(교육감 민병희)은 19일(금), 청사 울타리를 일부 없애고 청사 앞을 녹지공간으로 만들어 도민 누구나 찾을 수 있는 개방적인 공간으로 조성하였다고 밝혔다.

기존 청사 정문의 오래되어 낡은 경비실을 철거하고 정문을 소양중학교 쪽으로 옮겨 출입로를 4개 차로로 늘렸으며, 후문을 새로 신설하는 등 출입을 쉽게 하였다.

또한, 만성적인 주차난을 해결하기 위해 기존보다 72면이 늘어난 376면의 주차공간을 확보하였으며, 문콕예방 주차선으로 도색하는 등 도민들이 도교육청을 찾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개선하였다.

특히, 정문과 강원도장애인종합복지관 쪽의 담장을 허물어 개방감을 높이고, 가득 찬 주차차량으로 답답한 인상을 주던 청사전면의 중앙광장을 각종 수목과 야생화가 있는 산책로로 조성하여 휴식의 공간으로 재탄생시켰다.

도교육청 안광현 총무과장은 “도교육청을 이용하는 민원인과 직원들의 주차편의를 돕고, 청사 내 휴식 공간을 마련하기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라고 말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