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원도 철원/화천/양구/인제
인제군, 당도 최고 ‘신품종 멜론’ 본격 출하
사진=인제군 제공

인제에서 생산되는 당도 최고 고품질 멜론 하니원Ⅱ가 이번 주부터 본격 출하되고 있다.

신품종 멜론 하니원Ⅱ는 지난 4월 말에서 5월 중순까지 재배를 시작하였으며, 이달 20일경 첫 수확을 시작으로 8월 말까지 26톤을 생산해 2억원의 매출을 올릴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올해 신품종 멜론 하니원Ⅱ는 올 5월~6월 꽃샘추위에도 불구하고 추위를 잘 이겨내고 최고 품질의 맛과 향을 유지해 당도가 16브릭스 이상으로, 과육이 부드러운 고품질의 멜론으로 결실을 맺고 있다.

신품종 멜론은 첫 출하가 시작된 20일경부터 내린천휴게소에 납품을 시작으로 하나로마트와 농가 직거래 등으로 판매가 확대 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하니원Ⅱ 멜론은 일반 멜론보다 과피가 얇고 과육의 양이 많으며 높은 당도와 부드러운 식감으로 한번 맛 본 소비자들의 재구매율이 높다.”며 “관내 농가들이 새로운 농가 수입원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행정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