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안전교통
강릉 앞바다서 스쿠버다이빙 중 실종 30대 女 구조
속초해양경찰서가 26일 오후 강릉 주문진읍 앞 바다에서 표류한 다이버를 구조하고 있다.(속초해양경찰서 제공)© 뉴스1


(강릉=뉴스1) 김정호 기자 = 바다 속에서 스쿠버다이빙을 즐기다 표류한 30대 여성이 해경에 구조됐다.


26일 속초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오후 4시49분께 강릉 주문진읍 앞 바다에서 다이버 A(30대?여)씨가 물 밖으로 나오지 않는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A씨는 앞서 이날 오후 3시40분께 주문진읍 소돌항 인근에서 입수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동해해경청 항공기와 경비함정, 구조정은 수색에 나선 지 40여분 만에 입수 지점에서 남쪽으로 2.8해리 떨어진 해상에서 A씨를 발견해 구조했다.

A씨는 생명에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