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방자치 종합
광주관광재단 30일 출범…대표이사, 1실3팀 25명으로 구성
광주관광의 컨트롤타워 역할을 수행할 광주관광재단이 30일 출범했다. /© 뉴스1


(광주=뉴스1) 박중재 기자 = 광주관광의 경쟁력 강화와 혁신을 이끌 광주관광재단이 30일 공식 출범했다.


광주시는 30일 김대중컨벤션센터 내 관광재단 사무실에서 이용섭 시장, 남성숙 광주관광재단 대표이사, 김용집 광주시의회 의장, 김나윤 시의회 교육문화위원장 등 시의원, 재단 이사, 관광 전문가 등이 참석한 가운데 광주관광재단 출범식을 개최했다.

재단은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고 사회적 거리두기 동참을 위해 행사 참석자를 최소한의 인원으로 제한하고 현판식 등 간소한 일정을 진행한 후 공식적인 업무에 들어갔다.

대표이사를 포함해 1실 3개 팀 25명으로 구성된 재단은 Δ국제관광도시 위상 정립 Δ관광산업 경쟁력 강화 Δ지속가능한 관광산업 생태계 구축 Δ마이스(MICE) 산업 육성 Δ관광혁신을 위한 책임경영 등 광주관광 경쟁력 강화와 혁신의 중추적 기능을 수행한다.

특히 코로나19로 촉발된 '비대면 관광' 시대를 맞아 광주시 중점사업인 인공지능과 연계해 스마트관광지 조성, 언택트 관광콘텐츠 개발 등 관광분야에 있어 선제적 대응에 나설 계획이다.

아울러 중앙부처 공모사업을 적극 발굴하고, 시민 체감도를 높일 수 있는 사업을 발굴해 품격있는 문화광주를 실현하는데 주력할 방침이다.

이용섭 시장은 "광주관광재단은 변화하는 관광트렌드에 발 빠르게 대처하여 종합컨트롤타워로서 혁신적 역할을 통해 위기를 기회로 만들어야 한다"며 "광주만의 독특함을 담은 온리원(Only One) 전략을 통해 세계인이 주목하는 국제관광도시 광주로 도약하는데 큰 역할을 해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