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획특집 코로나19
오늘 서울서 확진자 7명 추가…강서 요양시설 관련 확진자 총24명
30일 강원 속초시 4, 5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부부가 다녀간 홍천군 내촌면의 한 캠핑장에서 관계자들이 방역 작업을 하고있다. © News1 박하림 기자


(서울=뉴스1) 박정양 기자 = 30일 하루동안 서울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7명이 추가로 나왔다.


서울시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는 이날 오전 0시보다 7명이 증가한 1599명이라고 밝혔다.

늘어난 확진자는 강서구 요양시설 관련 확진자가 1명이 늘어 총24명이 됐다. 강남구 K빌딩 관련 확진자도 1명 늘어 총7명으로 증가했다.

그외 타시도 확진자 접촉자 2명과 기타 확진자 3명이 추가로 나왔다.

앞서 서울시는 이날 오전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전날(오전0시)보다 3명이 증가한 1592명이라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 3명 중 2명은 관악구 확진자 접촉자 1명, 중구 확진자 접촉자 1명이다. 나머지 1명에 대해서는 경로를 확인 중이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