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인천
인천공항 화장실서 대마초 발견…경찰 수사중
인천국제공항 (자료사진) / 뉴스1


(인천공항=뉴스1) 정진욱 기자 = 인천국제공항에서 대마초가 발견돼 경찰과 세관이 수사에 착수했다.


30일 경찰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 17분쯤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 세관 지역 남자 장애인 화장실 배관함에서 대마초 171.12g이 비닐팩에 담긴 것을 인천공항 경비요원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과 세관은 탐지기 검사(ETD)를 통해 비닐팩에 담겨 있는 물품이 대마초임을 확인했다.

해당 지역은 보안구역으로 해외에서 국내로 입국하는 사람이 입국 심사후 세관 통과전 짐을 찾는 곳이다.

비닐팩안에는 'God Green Crock'라는 글씨와 말린 대마초가 담겨 있었다.

경찰은 입국장에 설치된 폐쇄회로(CC)TV를 확보해 수사를 벌이고 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