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영남권
"TK 표심 누가 잡을까"…2일 대구서 민주당대표 후보 합동연설회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선거에 출마한 이낙연(왼쪽부터), 김부겸, 박주민 후보가 26일 오후 강원도 춘천시 세종호텔에서 열린 합동연설회에서 정견발표를 하고 있다. 2020.7.26/뉴스1 © News1 성동훈 기자


(대구=뉴스1) 남승렬 기자 = 더불어민주당 차기 당 대표와 최고위원 선출을 위한 대구지역 합동연설회가 다음달 2일 대구 엑스코에서 열린다.


31일 민주당 대구시당에 따르면 합동연설회에는 당 대표 후보인 이낙연 의원, 김부겸 전 의원, 박주민 의원 등이 참석해 당원들에게 지지를 호소한다.

합동연설회에 이어 대구시당위원장을 선출하는 대구시당 대의원대회가 개최된다.

대의원대회는 코로나19 예방 차원에서 후보 정견 발표와 대의원 현장투표를 생략하고 시당 상무위원회로 대체된다.

대구시당 상무위는 나흘간 대구지역 권리당원 등을 대상으로 차기 시당위원장 경선 투표를 통해 새 지도부를 선출할 예정이다.

대구시당위원장 경선에는 이진련 대구시의원, 김대진 달서구병지역위원장, 정종숙 시당 여성위원장이 경쟁하고 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