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환경건강
동해안 폭염주의보 ‘다시 더위’…1일 비와도 기온 안 떨어져
자료 사진.© 뉴스1


(춘천=뉴스1) 김정호 기자 = 장마전선이 잠시 소강상태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강원지역에 더위가 다시 찾아왔다.


기상청에 따르면 31일 오전 11시 동해안 강릉, 속초, 삼척, 양양에는 폭염주의보가 발효됐다.

이날 낮 강릉 최고기온은 33.1도까지 올라갔고, 속초는 31.7도를 기록했다.

습도가 60%를 넘어가 체감온도는 더 높다.

영서도 춘천 31.1도, 홍천 30.2도, 원주 29.4도 등 30도 안팎을 기록하고 있다.

이날 동해안에서는 밤사이 기온이 25도 이상을 보이는 열대야 현상도 일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1일 새벽부터 다시 비가 내리겠으나 기온은 떨어지지 않아 낮 최고기온은 영서 27~30도, 영동 29~33도의 분포를 보이겠다.

예상 강수량은 영서중북부 20~60㎜, 영서남부 5~40㎜, 영동북부 5㎜ 내외이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