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멀티미디어 영화
[Nbox]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개봉 5일만에 200만 돌파…올해 최단 속도
배우 이정재, 박정민/영화 '다만 악에서구하소서'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감독 홍원찬)가 200만 관객을 돌파했다.이는 올 여름 개봉작 중 최단 기간 흥행 속도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가 개봉 5일째인 9일 밤 9시20분께 200만 관객을 돌파했다. 개봉과 동시에 4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수성하며 8일 100만 관객을 돌파한 데 이어, 단 하루 만에 200만 관객을 돌파하며 폭발적인 흥행력을 입증했다.

이는 설 연휴에 개봉한 2020년 최고 흥행작인 '남산의 부장들'(475만208명)과 동일한 흥행 추이이자, 올 여름 흥행가도를 달리고 있는 '반도'의 200만 돌파 시점보다 2일 빠른 속도다.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의 흥행 소식에 영화의 주역 이정재 및 박정민이 관객들을 향해 200만 흥행 감사 손편지 인증 사진을 전했다. 이정재의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200만 관객 여러분 감사합니다" 감사 인사부터 박정민의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200만! 저희 영화 아껴주셔서 정말 감사드립니다. 덥고 습한 이 시기 부디 건강하시고 무탈하시길!"까지 배우들의 진심 어린 감사 메시지를 확인할 수 있다.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는 마지막 청부살인 미션 때문에 새로운 사건에 휘말리게 되는 인남(황정민 분)과 그를 쫓는 무자비한 추격자 레이(이정재 분)의 처절한 추격과 사투를 그린 하드보일드 추격액션. 관객들의 뜨거운 지지와 호평 속에 개봉 5일째 200만 관객을 돌파하며 독보적인 흥행세를 이어가고 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