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원도 영월/평창/정선
영월군, '사색(思索)공감, 낭만콘서트’ 진행영월 청령포, 음악의 숲으로 변모하다

영월군(군수 최명서)은 2020년 8월 15일(토) 오후 2시, 영월 청령포(명승 제50호) 내에서 지역문화재 활용프로그램 ‘사색(思索)공감, 낭만콘서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사색(思索)공감, 낭만콘서트’ 프로그램은 문화재청과 강원도에서 후원하는 문화재 활용사업으로, 2020년도 영월군 생생문화재 사업 ‘영월부 관아, 문화의 장(場)을 열다!’ 의 첫 번째 프로그램이다.

본 프로그램은 영월군을 대표하는 문화유산을 대상으로 활용해 지역주민과 관광객이 함께 소통하며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시연하는 공연 프로그램으로, 8월과 9월 각 1회씩 진행될 예정이며, 오는 8월 15일 공연은 단종의 슬픈 역사와 아름다운 자연풍광을 지닌 영월 청령포에서 진행된다.

이번 공연은 총 두 팀의 공연이 진행되며, 가야금과 소리의 조화·장르의 융합을 통해 국악의 대중화를 위해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가야금병창 그룹 ‘가야토리’ 의 공연, ‘그저 바라볼 수만 있어도 좋은 사람 · 사랑의 눈동자’ 등 수 많은 명곡을 남긴 7080 통기타 가수 ‘유익종’ 의 공연이 예정되어 있다.

이재현 문화관광체육과장은 “영월 청령포에서 진행되는 이번 공연 프로그램은 지역민주과 영월군을 찾는 관광객을 위해 마련한 새로운 시도의 행사로, 현재 사회적으로 문제가 되고 있는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관광지 활성화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특별히 기획한 프로그램이다. 많은 관람객이 참여 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방역수칙을 철저하게 준수해 코로나19 확산방지 및 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 할 것을 약속드리며, 이번 공연을 통해 영월군에 소재한 다양한 문화유산과 프로그램들을 알리고 홍보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 고 밝혔다.

이번 공연프로그램 참여는 무료이며, 청령포 내부로 진입하기 위해서는 입장료(성인 3,000원 / 어린이 2,000원)를 지불하고 배에 탑승해야 한다. 공연 당일 우천으로 인해 배 운행이 어려울 시 같은 시간에 ‘영월 장릉’으로 장소를 옮겨 공연이 진행된다.

프로그램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영월군 문화관광체육과(033-370-2084)’ 혹은 ‘한국문화유산연구센터(02-2038-8938)’ 로 문의하면 된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