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복지여성
수도권 학교 전면 원격수업 11→20일로 연장고3은 제외
정세균 국무총리가 4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20.9.4/뉴스1 © News1 유승관 기자


(서울=뉴스1) 권형진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 여파로 수도권 유·초·중고와 특수학교에 적용 중인 '전면 원격수업'이 11일에서 20일로 연장됐다. 다만 대학입시를 앞둔 고3은 현행대로 등교수업을 실시한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은 4일 오후 정례 브리핑에서 오는 6일 종료 예정이던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조치를 13일까지로 일주일 연장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수도권 모든 학교에 적용하던 전면 원격수업도 11일에서 20일로 연장했다.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가 재확산되자 교육부는 수도권 학교에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를 적용해 지난달 26일부터 고3을 제외한 모든 학생의 등교를 중단하고 전면 원격수업으로 전환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