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우다사3' 황신혜 "김용건 만남 설렜다…딸 이진이도 좋아해" 고백
MBN '우다사3'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우다사3' 황신혜가 김용건을 만난 속내를 고백했다.


9일 오후 방송된 MBN 새 예능 프로그램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3 - 뜻밖의 커플'에서는 선후배 배우인 황신혜, 김용건이 커플로서 처음 만났다.

이날 근교 카페에서 만난 두 사람은 "너무 반갑다"며 함박웃음을 지었다. 황신혜는 "우리 부부로 만나면 너무 좋겠다 이런 생각이 들더라. (출연에) 고민 없었다. 너무 잘 어울리고 재밌겠다 이랬다"고 밝혔다.

황신혜는 이어 "여기 오는데 오랜만에 이상한 설렘과 긴장이 있더라. 이상하다"며 "되게 참 재미있는 느낌"이라고 솔직히 털어놨다.

그러자 김용건은 "난 이 나이에 드라마에서나 보던 황신혜씨를 만나고. 얼마나 감사하고 행복하냐"고 말했다. 그는 "만나줘서 고맙다는 의미로 준비했다"며 꽃다발을 건넸다. 또 "나의 여자친구가 되어줘서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얘기했다.

특히 황신혜는 "이 소식을 듣고 우리 딸 (이)진이가 제일 좋아하더라. 엄마가 좋은 남자친구 만났으면 했었다"고 고백했다. 이에 김용건 역시 "둘째 아들 현우도 상대가 누구냐고 하더니 황신혜라고 하니까 안 믿더라. 대박이라고 좋다고 했다"며 "이렇게 시작이 됐으니 잘 살아보자"고 밝혔다.

한편 '우다사3'는 다시 사랑을 찾고 싶은 남녀의 가상 커플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