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뉴스9' 방탄소년단, 한국 최초 美 빌보드 차트 1위 소감 "실감 안 나"
KBS 1TV '뉴스9'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빌보드 차트 정상에 오른 소감을 밝혔다.


방탄소년단은 10일 오후 방송된 KBS 1TV '뉴스9'에 출연, 한국 가수 최초로 미국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인 '핫 100' 1위에 오른 것에 대해 "실감이 안 난다"고 털어놨다.

멤버 지민은 "너무 실감이 안 난다. 사실 좋은 일이 있을 때 팬들과 직접 만나서 울고 웃고 하면서 축하해야 하는데, 상황이 별로 안 좋다 보니까 아쉽긴 했었다"고 말했다.

지민은 "근데 이렇게 뉴스에 나오게 돼서 영광이고 팬 분들도 좋아해 주셨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다이너마이트'의 성공 비결에 대해서도 생각을 전했다. 멤버 슈가는 "아무래도 국내, 해외 다 상황이 안 좋은데 이 음원을 제작할 때 저희가 잘할 수 있는 걸 통해서 팬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을 드리고 싶었다. 다행히 팬들이 너무나 사랑해 주셔서 이런 결과가 있지 않나 싶다"고 밝혀 눈길을 모았다.

한편 방탄소년단이 지난 달 21일 발표한 새 싱글 '다이너마이트'(Dynamite)는 전세계 팬들로부터 큰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한국 가수 최초로 미국 빌보드 메인 차트인 '핫 100'에서 1위를 기록해 화제를 모았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