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일반
현금자동입출금기 1기에서 303억 인출…어딘가 봤더니?

(정선=뉴스1) 김정호 기자 = 강원랜드 인근 ATM(현금자동입출금기) 1기당 인출 금액이 전국 최고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20일 국회 산업통산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송갑석(더불어민주당?광주 서구갑) 의원실에 따르면 지난해 강원랜드가 소재한 정선 사북읍 ATM 1기당 평균 인출 금액은 303억2100만원으로 전국 평균(37억6400만원) 대비 8배 가까이 많았다.

송 의원은 “지난 4년 사이 도박문제관리센터 도박중독 상담실적이 3만건 이상 증가하며 도박중독의 위험성 커지고 있다”며 “‘냉각기 제도’를 통해 본인 동의 없이 출입일수를 제한하고 있지만, 기간이 만료되면 자동으로 출입제한이 해제되기 때문에 허울뿐인 정책이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