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원도 동해/삼척/태백
삼척시, 수로부인헌화공원 수해복구 완료…2일 재개장
수로부인헌화공원 정상부 준공사진.(삼척시 제공 )© 뉴스1


(삼척=뉴스1) 이상훈 기자 = 강원 삼척시는 지난해 10월 태풍 미탁과 올해 9월 태풍 마이삭·하이선 피해로 휴관했던 수로부인헌화공원이 복구가 대부분 완료돼 오늘부터 재개장한다고 2일 밝혔다..


수로부인헌화공원은 지난해 미탁과 올해 마이선, 하이선 태풍으로 인한 수해복구를 위해 지난해 10월 3일부터 긴 휴장기간을 가졌다.

지난해 태풍 미탁으로 인해 진입로, 정상부 등 부근에 토사유출, 테크파손, 옹벽파손으로 공원 일부가 훼손돼 삼척시는 사업비 5억9000만 원을 들여 정상부 산책로와 진입로 데크 등 공원구역 복구공사를 지난 6월 시작, 8월에 마쳤다.

아울러, 올해 태풍 마이삭과 하이선으로 인해 훼손된 공원 정상부(나무파손, 기왓장 파손 등)와 주차장(엘리베이터 유리, 대리석, 화장실, 매표소 집기 등) 일원을 사업비 1억1000만 원을 들여 복구를 완료했다.

시는 재개장에 앞서 관광객들과 시민들이 불편함이 없도록 공원 주변 시설물 및 환경 정비를 마치고 공원운영 시 필요한 인력을 충원했다.

한편, 임원항 뒤편 남화산 정상에 위치한 수로부인헌화공원은 ‘삼국유사’에 나오는 ‘헌화가’와 ‘해가’ 속 수로부인 이야기를 토대로 지난 2006~2016년 2만6870㎡부지에 조성한 공원이다.

임원항에서 51m 높이의 엘리베이터를 타고 올라 산책로로 이동하면 공원의 상징물이라 할 초대형 수로부인상과 전망대, 각종 조형물을 만날 수 있으며 아름다운 임원바다를 조망할 수 있다.

 

 

 

수로부인헌화공원 진입로 데크 준공사진.(삼척시 제공) © 뉴스1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