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헤드라인 핫이슈
강원도 전통예술 세계무대로강원도의 전통예술단체, 캐나다 2개 TV채널에 시리즈로 특집 방송

▶‘글로벌 감자C 찾기’타이틀로 강원도의 전통예술에 대한 홍보

▶ 향후, 강원도 예술단체의 해외진출 등 해외교류 등의 계기로 활용

최근 한국의 문화예술은 세계적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BTS 등으로 더욱 잘 K-pop으로 대표되는 한류문화는 이제 한국의 전통문화에 대한 관심으로 옮겨져 가고 있다.

이러한 시점에 강원문화재단(대표이사 김필국)에서는 2020년도부터 숲이라는 공통분모를 가진 캐나다와 산림문화예술교육에 대한 정보교류를 시작하였으며, 2020년 말부터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 개회식에서 세계에 울려 퍼진“정선아리랑”을 시작으로 강원도의 아름다운 전통예술을 세계에 알리기 위한 문화교류를 시작하였다.

그간 재단에서는 캐나다의 동포 방송인들과 긴밀한 협력을 통해 강원도 문화예술인들의 세계 무대의 진출을 돕기 위해 캐나다의 4대 방송 플랫폼인 ‘SHAW TV와 ROGERS OMNI TV’에 한국어와 영어자막으로 제작한 10분 내외의 다큐형식 주간 미니 시리즈(채널 4 SHAW TV )와 5분 내외의 문화 뉴스코너(채널 8 OMNI TV)를 각 방송국의 다문화 채널에서 정규 편성하여 매주 방영하기로 캐나다 방송 프로그램 공급 업체‘red+blue’KNTV와 협의하였다.

Shaw TV에서‘글로벌 감자C 찾기’타이틀로‘정선군립예술단의 정선아리랑’편을 방영하였다.‘정선아리랑’을 시작으로 강원도에서 활동하는‘한국전통예술단 아울(원주), 예술단 농음(횡성), 모던국악밴드 클랜타몽(춘천)’등의 4개 시리즈가 두 개의 방송국에서 총 8회(재방 포함 20회)가 방영될 예정이다.

재단에서는 이를 계기로 다양한 인종과 문화가 존재하는 캐나다 밴쿠버를 해외 진출의 전진기지로 활용, 지속적인 지역 문화예술단체의 해외교류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강원문화재단 고성은 문화사업본부장은“이번 교류를 계기로 강원지역의 전통예술을 널리 알리고, 또한 지역 예술단체의 해외진출의 기회를 마련하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최은주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