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관광문화정보
춘천시, 강릉시 제2차 법정 문화도시 지정- 5년간 국비 100억원, 지방비 100억원 등 최대 200억원 투입

문화체육관광부는 전국 12개 예비문화도시들을 심사한 결과(‘21.1.6), 강원 춘천시, 강릉시를 비롯한 5개 지역*을 제2차 법정 문화도시로 최종 지정 하였다고 한다.

* 5개 지역 : 강원 춘천시·강릉시, 인천 부평구, 전북 완주군, 경남 김해시

문화도시 사업은 시민의 문화적 삶을 실현하고, 문화를 통한 지역발전을 도모하고자,「지역문화진흥법」에 근거하여 추진하는 사업으로, 지난해 1차 문화도시에는 강원도 원주를 포함한 총 7개소를, 금년도 2차 문화도시에는 춘천, 강릉을 포함 총 5개소를 지정했다.

이번에 선정된 춘천시, 강릉시는 2019년 12월 문화도시 조성계획 승인을 받아 1년간 예비사업을 추진해 왔으며, 현장실사 및 최종발표회를 거쳐 문화도시 심의위원회의 심의를 통해 최종 지정되었다.

춘천시는 지난 예비사업 추진 간 ‘전환문화도시’를 비전으로 제 시 하여 경험공유학교, 인생공방, 도시 디자이너, 축제 아카이빙 등 시민과의 소통을 통한 전환 문화사업을 추진하였으며, 강릉시는 ‘아름답고, 쾌적하며, 재미있는 문화도시, 시나미 강릉’을 비전으로 제시하여 도시탐사대, 시민자율예산제(작당모의) 실시, 로컬 콘텐츠 개발 지원 등 다채로운 문화 활동을 추진해 왔다.

이에 따라, 춘천시와 강릉시는 앞으로 5년간 국비 100억 원과 지방비 100억 원, 최대 200억 원을 투입해 사업을 추진하게 되며, 문화도시 경영체계 구축, 도시가치 발굴, 지역문화 활성화, 문화적 도시재생사업 등 다양한 사업을 지속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강원도는 제1차 문화도시로 지정된 원주시를 포함하여 3개 시가 문화도시로 지정되어 주요 도시를 구심점으로 하는 문화인프라 확대가 기대되며, 도민의 문화 향유권 확대와 균형 발전을 위해 시군과의 협조를 통해 문화도시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한다.

최은주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