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환경건강
대설 예비특보 "내일 새벽 서울, 아침엔 세종·대전 많은 눈"
(기상청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황덕현 기자 = 18일 오후까지 내릴 폭설과 관련해 기상청이 17일 오전 11시 대설 예비특보를 발표했다.


18일 새벽 기준 서울과 경남(거창, 함양), 충북(제천, 증평, 단양, 음성, 진천, 충주, 괴산, 청주), 충남(아산, 천안), 강원(강원 중·남부 산지, 정선·평창·홍천 평지, 횡성, 원주, 영월, 태백), 경기(여주, 성남, 양평, 광주, 안성, 이천, 용인, 하남, 의왕, 남양주, 구리, 수원, 의정부, 과천), 전북(무주, 진안, 장수)에 눈이 올 것으로 발표됐다.

18일 아침엔 세종, 대전, 경북(경북 북동 산지, 봉화 평지, 문경, 영주, 예천, 상주), 충북(영동, 옥천, 보은), 충남(계룡, 금산, 논산, 공주)에 많은 눈이 전망된 상태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