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일반
도시녹화 문화 선봉대, 봄내림(林) 시민활동가 양성

시민주도형 도시녹화 문화정착을 위한 ‘봄내림 시민활동가’를 키운다.

춘천시정부는 도시숲 주요정책에 대한 시민공감대를 형성하고 시민이 주도하는 도시녹화 문화를 정착하기 위한 ‘봄내림 시민활동가 양성사업’ 운영자를 찾는다고 밝혔다.

도시녹화 사업을 관 주도가 아닌 시민주도로 추진하고자 하는 시정부의 의지가 반영된 사업이다.

봄내림 시민활동가 양성사업 운영자로 선정되면 봄내림 시민활동가 모집과 활동가 역량강화 교육 및 현장활동, 일반시민 참여 행사를 개최하게 된다.

봄내림 시민활동가 양성사업 운영자 모집 기간은 1월 29일까지다.

신청자격은 도시숲 분야 교육 및 현장 활동이 가능한 단체로, 현재 춘천시에 소재하는 단체다.

봄내림 시민활동가는 2050 1억그루 나무심기 가치확산 및 시민공감대 형성을 위한 선봉대 역할을 한다.

직접 시민들을 만나 도시숲 조성에 대한 취지 및 사업내용을 홍보하고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진행하여 자발적 참여를 독려한다.

시정부 관계자는 “시민활동가 양성사업은 도시숲 조성에 대한 시민들의 자발적 참여를 이끌어내고 1억 그루 나무심기에 한 발 다가서기 위한 사업”이라며 “도시숲 분야에 관심있는 단체의 많은 지원을 바란다”고 말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