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안전교통
강릉시, 겨울철 도로제설 340백만 원 예산 절감동절기 폭설 대비 철저한 제설작업 준비완료

강릉시는 동절기 폭설 대비를 위한 겨울철 도로 제설과 관련하여 340백만 원의 예산을 절감했다고 밝혔다.

시는 이번 동절기에도 폭설 대비 신속한 대응체계 구축을 위한 ‘도로제설대책’을 수립하고 사전준비를 마쳐, 도로 제설 대응 단계에 돌입했다.

올해는 효율적인 예산집행을 하고자 기상관측 자료를 토대로 강설이 집중되는 1~2월에 제설 장비를 집중 투입하고 임차 기간을 90일에서 50일로 축소 운영하는 등 340백만 원의 예산 절감을 하였으며, 차량 운행이 많은 상습 결빙 지역인 즈므고가교 일대에 원격으로 도로 제설이 가능한 자동 염수 분사 장치를 구축하여 기습적인 강설에도 신속히 대응할 수 있도록 대비했다.

시는 관내 주요간선도로 235㎞, 19개 노선에 대하여 제설장비 43대(자체 차량 8, 임차 장비 35)를 동원하여 제설작업을 추진할 계획이며, 10일 임차 장비 35대에 대한 계약 완료, 제설 자재(염화칼슘 234톤, 소금 414톤) 확보 등 제설전진기지 2개소에 장비 및 자재를 분산 배치하여 즉각적인 출동에 대비하고 있다.

읍면동 지역의 마을진입로와 마을간 연결 도로는 기 지원된 읍면동 자체 장비 393대를 활용해 신속한 제설작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강릉시 관계자는 “신속한 도로 제설작업으로 시민 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며, 강설 시에는 차량 운행을 자제하고 내 집 앞, 내 점포 앞 눈 치우기에 적극적으로 참여해달라.”고 당부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