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일반
마스크 벗겨지도록 폭행…원생 7명 학대한 어린이집 교사 구속
© News1 DB


(대전=뉴스1) 김종서 기자 = 돌보던 아이들을 학대하고 폭행한 혐의로 경찰에 붙잡힌 대전의 한 어린이집 교사가 결국 구속됐다.


5일 경찰에 따르면 대전동부경찰서는 지난 4일 아동학대 혐의로 20대 교사 A씨를 구속했다.

경찰은 앞서 A씨를 구속 수사하려 했으나 영장이 기각돼 다시 신청해 신병을 확보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4~5살 원생 4명의 뺨을 때리고 코를 비트는 등 폭행·학대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 같은 모습은 어린이집 CCTV에 고스란히 담겼으며, 폭행 정도는 아이가 쓰고 있던 마스크가 벗겨질 정도로 강했다.

경찰이 CCTV를 모두 확인한 결과, 직접적인 폭행과 학대가 100회 넘게 가해진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A씨가 돌보던 아이들은 총 7명이었으며, 경찰은 직접 폭행을 당한 4명 외에 나머지 아이들도 정서적 학대를 당했다고 보고 있다.

한 피해 아동의 학부모는 엄벌을 촉구하는 글을 청와대 국민청원에 올렸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