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안전교통
강릉 해상서 카약 타던 40대 남성 실종해경 수색 중
강릉항 인근 해상 카약 활동자 실종(동해해경 제공)© 뉴스1


(강릉=뉴스1) 이종재 기자 = 20일 오후 2시58분쯤 강원 강릉시 인근 해상에서 카약을 타던 40대 남성이 실종되는 사고가 났다.


동해해경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40분쯤 강릉항에서 4m 정도의 카약을 타는 동호회 회원 4명이 출항했다.

그러나 이후 ‘일행 중 1명인 A씨(49)가 연락이 되지 않는다’는 일행의 신고가 해경에 접수됐다.

이에 동해해경은 경비함정과 연안구조정, 동해특수구조대 등을 현장으로 급파했고, 해경 헬기와 민간드록 수색대, 민간해양구조대 등도 실종자 수색에 나섰다.

전복된 카약은 이날 오후 4시49분쯤 강릉항 북동방 8.7㎞ 해상에서 해경 헬기에 의해 발견됐다.

이후 연안구조정이 현장을 직접 확인한 결과 카약은 전복된 상태였고, 실종자는 이날 오후 7시 현재까지 발견되지 않았다.

동해해경은 경비함정 2척, 구조정 3척, 해군함정 2척, 항공기 2대, 민간드론수색대, 민간해양구조대 등을 동원 카약 발견지점 인근을 중심으로 광범위 수색을 진행하고 있다.

해경 관계자는 “야간에도 경비함정을 이용해 지속적인 실종자 수색활동을 펼칠 예정”이라고 말했다.

 

 

 

전복된 채 발견된 카약(동해해경 제공)© 뉴스1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