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원도 속초/고성/양양
속초시, 제2회 전국 이북실향민문화축제 개최 준비 박차-청호동 아바이마을에서 8.12부터 14까지 열려-

속초시가 오는 8월 12일부터 14일까지 3일간 청호동 아바이마을에서 개최하는 ‘제2회 전국 이북실향민문화축제’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속초시는 고향에 가지 못하고 타향에서 살아온 실향민 1세대 어르신들의 애환을 위로하고, 실향민 2세대, 3세대가 함께 어울리는 화합의 장을 마련하기위해 지난해 처음으로 축제를 개최하였으며, 실향민 1·2·3세대, 시민, 관광객의 뜨거운 관심과 호응에 힘입어 성황리에 마무리 됐다.

올해 축제는 실향민 문화와 통일거점 도시로서 축제의 대중화와 명품축제로 자리매김하겠다는 방침으로 축제의 운영․홍보 등 사업예산의 효율적 집행․운영을 위한 축제 전문기관에 위탁운영하여 추진한다.

또한 올해는 통일부와 공동 주최하여 광복절과 연계한 프로그램을 추진하려고 협의중이다.

지난해와 같이 실향민 관련 각종 전시회를 개최하고, 피난행렬‧이산가족찾기 재현, 이북5도 무형문화재 초청공연, 평양민속 예술단 초청 공연, 이북전통음식 시식회 등의 행사를 개최한다.

특히, 지난해의 프로그램운영 결과를 바탕으로 보완․확대 운영하며, ‘통일염원 전국학생 그림그리기 대회‘, ’실향민 문화지도 제작․배포‘, ’바람찬 흥남부두 인형극 상영‘, ’문학인과 함께 떠나는 망향동산 순례‘ 등과 같은 다양한 신규프로그램을 추가하여 준비할 계획이다.

한편, 속초시는 오는 9일 축제 개최 관련하여 이북도민중앙연합회, 이북5도위원회, 이북5도지정 무형문화재연합회 등을 방문하여 축제 계획을 홍보하고 상호 협조사항 등을 논의한다.

속초시립박물관 관계자는 “올해 축제는 실향민문화 중심으로 일반 대중이 참여하는 문화축제가 될 수 있도록 특색있는 볼거리, 먹거리, 즐길거리를 확충하여 축제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전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