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커뮤니티 시민기자
사천페르마타에서 두편의 영화 상영(8일, 9일)'남아있는 나날'과 '프라하의 봄'

강릉커피축제가 열리는 기간, 사천페르마타에서 두편의 영화를 감상하고 이야기를 나눕니다.

10월 8일(일요일) 저녁 7시 30분엔 2017년 노벨문학상을 수상한 가즈오 이시구로 소설로 제임스 아이보리가 감독한 '남아있는 나날'이 상영된다.

10월 9일(월요일)은 같은 시간에 밀란 쿤데라 소설 '참을 수 없는 존재의 가벼움'으로 필립 카우프만이 감독한 '프라하의 봄'이 상영된다. 

 

조성길  kilhodos@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성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