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커뮤니티 시민기자
태백시의회, "태백선 주말관광열차 운행 중지 철회"

태백시의회는 태백선 주말 관광열차 운행중지를 즉각 철회해 줄 것을 강력히 촉구하고 나섰다. 아래는 촉구 성명서 전문이다. 

성 명 서<전문>

코레일에서는 경강선(서원주~강릉) KTX 운행에 따라 태백선 무궁화호 주말 관광열차(하행 청량리발 23:51, 상행 정동진발 23:55) 두 대의 운행을 중단키로 하였다.

이는 충청,강원남부권 지역(제천,영월,정선,태백,삼척) 시․군의 주민과 관광객들에게 큰 불편을 줌은 물론, 관광산업을 포함한 해당 지역 경제에 막대한 타격을 입게 되고, 서민의 발을 끊어 버리는 결과를 초래할 것이다.

가뜩이나 정부의 경제적인 지원 소외로 인구 감소와 지역경기 침체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에 철도 접근성마저 나빠지면 지역공동화는 가속화될 것은 불을 보듯 뻔한 일이다.

코레일이 수익 논리만을 내세워 일방적으로 열차 운행을 중지하는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이다. 더구나 경강선과 태백선은 전혀 별개의 노선으로, 경강선 개통으로 인한 태백선 열차 운행 중단은 납득할 만한 이유가 되지 않는다.

태백선 무궁화호 주말관광 열차 운행 중지는 지역 균형 발전에서 소외된 지역민이 그나마 누려왔던 서민열차의 교통 복지마저 박탈하는 것으로, 경제 논리보다는 국가의 균형 발전, 국민의 이동권 보장 등 국민편익 증진이라는 정책적 고려가 우선시 되어야 한다.

코레일은 태백선 주말 관광열차 운행중지를 즉각 철회해 줄 것을 강력히 촉구하는 바이다.

2017. 12. 태 백 시 의 회

문용태 기자  ansxnd@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용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