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데스크칼럼
최강 인터넷신문 <강릉뉴스>가 되겠습니다.

<강릉뉴스>는 ‘강릉은 세계로, 세계는 강릉으로’라는 비전을 세웠습니다.

<강릉뉴스>는 인터넷신문이란 강점을 최대한 활용하겠습니다. 인터넷은 세계를 하나의 지구촌으로 만들고 있습니다. 강릉을 '더 아름답게 더 널리' 알리도록 하겠습니다.

<강릉뉴스>는 자연과 사람, 모두가 행복한 미래를 지향합니다. 산, 바다, 호수 그리고 사람이 어우러진 청정강릉을 꿈꿉니다. 

<강릉뉴스>는 ‘신속, 정확, 소통’에 중심을 두고 강릉과 대한민국 정론 발전을 위해 손발로 뛰는 인터넷신문이 되도록 하겠습니다. 그 무엇보다 강릉사람들 간에 소통을 가장 중요한 목표로 정하고 ‘아름다고 행복한 강릉’을 만들기 위한 공론의장을 만들겠습니다. 

<강릉뉴스>는 ‘강릉시민에 의한 강릉뉴스’를 지향합니다. 일방적인 뉴스가 아니라 시민과 함께 만들어가는 뉴스가 되겠습니다.  

<강릉뉴스>는 첫째, ‘강릉은 세계로, 세계는 강릉으로’라는 비전에 맞게 ‘강릉자랑’을 만들겠습니다. 둘째, 현안과 이슈에 대해 가장 신속하고 정확한 보도를 만들겠습니다. 세째, 사회 발전을 위한 의제를 발굴하여 생산적인 공론의 장을 만들겠습니다. 네째, 문화예술의 향유를 위한 다양한 정보와 소식을 공유하겠습니다. 다섯째, 강릉사람들의 삶과 이야기를 소통하겠습니다.

<강릉뉴스>는 창간을 맞아 다음과 같은 일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첫째, 창간을 축하하는 강릉 시민들의 축하 글을 모으고 있습니다. 강릉 시민의 축하 글은 <강릉뉴스>가 나아갈 방향과 원칙에 관한 시민의 제안입니다. 시민 여러분의 다양한 글을 희망합니다.

둘째, 지역 사회를 위한 뉴스 제보를 받고 있습니다. <강릉뉴스>는 ‘강릉시민의 의한 강릉 뉴스’가 되고자 합니다. 좋은 기사를 보내 주시면 취재를 통해 소중한 기사로 만들겠습니다. 또한 지역 사회를 위한 의견이나 주장이 있으면 기고해 주시길 바랍니다. 보내주신 기고는 소중하게 싣도록 하겠습니다.

셋째, <강릉뉴스>는 <2018희망강릉>캠페인을 추진하고자 합니다. ‘2018평창동계올림픽’이 강릉 경제 활성화와 시민 모두가 골고루 잘사는 성공한 올림픽이 되도록 함께 하겠습니다.

넷째, 강릉의 관광, 문화, 예술, 체육 등 문화적 자랑거리를 발굴하여 대한민국 전역으로 알려내겠습니다. <강릉뉴스>는 강릉의 홍보대사 역할을 자임합니다. 

다섯째, 창간과 함께 할 광고주를 모십니다. 지역 사회의 발전을 위한 좋은 정보와 소식이 있다면 함께해 주시길 정중히 요청합니다. 모든 역량을 투입하여 광고주의 기대에 부응하도록 하겠습니다.

마지막으로 <강릉뉴스> 창간을 위해 물심양면 도와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리며 지역발전을 위한 정론으로 보답할 것을 약속드립니다. 감사합니다. 

홍준일 강릉뉴스 대표(발행인)

 

 

 

홍준일 기자  gnhong1@gmail.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준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