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종합
대한체육회, 2018평창동계올림픽 경기력향상지원센터 운영- 선수단 위한 특식·휴식공간 제공, 의무·훈련·영상분석 지원도 이루어져 -

대한체육회(회장 이기흥)는 2018평창동계올림픽대회 기간 중 참가 선수단 지원을 위해 알펜시아에 200평 규모의 경기력향상지원센터(Team Korea Lounge)를 개설하여 지난 9일부터 운영하고 있다.

경기력향상지원센터는 선수들이 경기력을 향상하고 시합에 집중할 수 있도록 특식과 휴식공간을 제공하고 있으며 의무, 훈련, 영상분석 지원을 통해 선수들의 컨디션 조절에도 힘을 보태고 있다.

센터의 운영을 책임지고 있는 김인수 부장은 “기술 경기임원들과 선수들이 숙식을 함께할 수 있도록 하는 등 밀착 지원을 통해 선수들이 최상의 경기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고 전했다.

15일에는 최문순 강원도지사와 노태강 문화체육관광부 차관 등 내빈들이 방문하여, 센터를 찾은 봅슬레이·스켈레톤 등 동계종목 선수들을 격려하기도 했다.

한편, 김지용 선수단장은 경기력향상지원센터에 방문하여 “선수들의 경기력 향상과 우수성적 달성을 위해 수시로 방문하여 선수들을 격려하겠다”며, “대회가 끝날 때까지 최선을 다해 선수 지원에 힘쓰겠다”고 강조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