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안전교통
강릉소방서, 봄철 화재예방대책에 총력

강릉소방서(서장 이진호)는 연중 화재가 제일 많은 봄철(3월 ~ 5월 말)에 대형화재를 선제적 예방하기 위해 ‘봄철 화재예방대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소방서에 따르면 지난 해 봄철에는 총 102건의 화재가 발생했고 화재 발생원인 1위는 ‘부주의’로, 전체 화재의 78.6%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봄철에는 건조한 날씨와 영농준비를 위한 논·밭두렁 태우기 등 통계적으로 산불발생 빈도가 높고 해빙기로 인한 안전사고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이진호 서장은 “봄철 기간 중 사소한 부주의로 인한 대형피해가 없도록 화재예방에 총력을 기울일 것”며 “시민들이 화재예방에 특별한 관심과 주의를 기울여 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