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복지
가톨릭관동대학교 지역사회와 산학협력 상생의 길 터!- IPP형 일학습병행제사업으로지역 중소기업 인력난 해소와 청년실업 해결에 기여 -

가톨릭관동대학교‘IPP형 일학습병행제 사업단’은 최근 지역 중소기업 인력난을 해소하고 대학생 청년실업 해결을 위한 기업 연계형 장기현장실습을 시행하고 있어 지역사회와 학생들에게 호평을 받고 있다.

가톨릭관동대학교는 2018년 IPP형 일학습병행제사업단(단장 유승동교수) 운영대학으로 선정돼 정부로부터 향후 5년간 약 60억원을 지원받아 대학생 취업역량 강화와 더불어 대학-기업간 고용 미스매치 해소에 나선다.

IPP(Industry Professional Practice)형 일학습병행제사업이란, 대학교 교과과정 일부를 산업체 현장에서 장기간(4개월 이상) 이수하도록 하는 기업연계형 장기현장실습 제도로서, ‘대학에서의 학업학기’와 ‘산업현장에서의 실습학기’를 통합시킨 새로운 개념의 산학협력 모델이다.

이와 같은 IPP형 일학습병행제사업을 통해 참여 학생들은 산업체 현장실무를 대학 재학 중에 미리 습득함으로써 이른바 ‘경력사원 같은 신입사원’이 될 수 있으며, 이는 성공취업에 이르는 든든한 발판이 된다.

IPP형 일학습병행제사업에서 가장 주목할 만한 점은 참여 학생들에게 주어지는 다양한 혜택이다. ▲대학 정규학기 중 장기현장실습(4~6개월)을 통해 ▲학점(12~18학점)을 취득하고 ▲전공계절학기 개설(수강료 무료)을 통해 ▲4년 내 졸업이 가능하도록 교과과정을 운영하며 ▲매월 최저임금(158만원) 이상의 실습비를 지원받음으로써 ▲등록금은 물론 해외어학연수 등 자기개발에 필요한 소요비용도 학생 스스로 마련할 수 있다는 점이다.

가톨릭관동대학교 IPP형 일학습병행제사업단에서는 올해부터 당장 11~15개 학과 3~4학년 학생 150명이 장기현장실습에 참여하게 되고, 내년부터는 30명 이상의 학생들이 사업체와 근로계약을 사전에 체결한 상태에서 일학습병행사업에 참여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유승동 단장은 “가톨릭관동대학교는 IPP형 일학습병행제 사업 선정을 계기로 산업수요를 반영하는 현장밀착형 실습교육 추진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며 “학생들의 취업역량 강화와 지역 중소기업 고용 미스매치 해소에 기여할 수 있는 우수사례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의지를 피력하였다.

김홍기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홍기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