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자유기고
풍계리 핵실험장 폐기 관련 청와대 대변인 논평

북한이 풍계리 핵실험장을 23일부터 25일 사이에 폐기하겠다고 발표한 것에 대해 청와대 김의겸 대변인은 환영한다고 밝혔다.

남북정상회담 때 한 약속을 지키겠다는, 말이 아니라 행동으로 보여주겠다는 의지의 표현이라고 본다며, 북미정상회담에 앞서 두 나라 지도자 사이에 믿음이 두터워지리라 기대한다고 밝혔다. 

여러 나라의 언론인을 초청한 것은 핵실험장 폐기를 국제사회에 투명하게 공개한다는 의미도 지니고 있다고 말했다.

풍계리 갱도를 폭파하는 다이너마이트 소리가 핵 없는 한반도를 향한 여정의 첫 축포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