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환경건강
인도 여행객, 니파바이러스 감염주의개인위생수칙 준수, 여행 전 방문할 지역 현지 풍토병 예방수칙 확인

강릉시는 본격적인 휴가철이 다가옴에 따라, 인도 여행을 계획하는 시민은 요즘 인도에서 발생하는 니파바이러스 감염에 주의할 것을 당부했다.

5월 23일자 인도 보건부는 인도(India)의 남부 케랄라(Kerala)주에서 니파바이러스 감염증으로 인해 환자 13명(사망자 10명)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니파바이러스감염증은 니파바이러스(Nipah virus) 감염에 의한 바이러스성 인수공통감염병으로 평균 5일에서 14일의 잠복기를 거쳐 발열, 두통 등 증상이 3일에서 14일간 지속되며, 이후 나른함, 정신 혼란·착란 등의 임상 양상이 나타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니파바이러스에 대한 치료제는 없고 증상에 대한 치료만 가능하며, 인체감염 예방백신은 아직 개발되어있지 않다.

니파바이러스 감염증 발생지역을 방문할 경우는 동물 및 환자와의 접촉 등을 통해서도 전파가 가능하므로, 손 씻기 등 개인위생을 철저히 하고, 발생지역을 방문할 경우 박쥐, 돼지 등 동물과 접촉을 피하고 대추야자 수액 섭취 금지 등 여행 시 주의사항을 준수해야 한다.

강릉시보건소(소장 장분성)는 발생지역 방문자는 귀국 시 검역관에게 건강상태질문서를 제출하고 발열, 두통 등의 증상이 있을 경우 바로 검역관에게 신고할 것과 귀국 후 14일 이내 발열, 두통 등의 이상 증상 발생 시 가까운 보건소 또는 ☎1339 질병관리본부 콜센터로 문의할 것을 당부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