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도 성남본부
대각선 횡단보도 늘린다15곳→18곳으로

 성남시는 보행자가 편리하고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는 ‘대각선 횡단보도’를 오는 12월까지 3곳에 추가 설치한다.

추가 설치하는 곳은 분당구 분당동 건영장안 유치원 앞 사거리, 수정구 태평동 금빛초등학교 앞 사거리, 분당구 정자동 늘푸른중학교 앞 사거리다.

현재 15곳인 대각선 횡단보도는 18곳으로 늘게 된다.

대각선 횡단보도는 교차로에 ‘ㅁ자’ 형과 ‘X자’ 형을 동시한 설치한 횡단보도다.

보행 신호가 켜지면 교차지점의 모든 차량이 일시에 정지해 보행자들은 어느 방향으로든 교차로를 건널 수 있다.

보행시간을 줄이는 동시에 차량이 우회전할 수 없어 교통사고 예방 효과가 크다.

대각선 횡단보도 설치비용은 노면 표시, 신호등 설치비 등을 포함해 한 곳당 200만~300만원 정도다.

성남시는 지난 4월 분당경찰서 앞 사거리, 아름방송 앞 사거리, 코오롱 트리폴리스 앞 사거리 등 분당구 정자동 3곳에 설치를 마치는 등 점차 대각선 횡단보도를 늘리고 있다.

대각선 횡단보도 설치 지역은 수정·중원·분당 경찰관, 도로교통 전문가, 성남시 공무원 등으로 구성된 교통안전시설 심의위원회, 교통안전 기본계획 고시 등을 거쳐 선정된다.

사진출처 - 성남시청 ▲
사진출처 - 성남시청 ▲
사진출처 - 성남시청 ▲

 

박락균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락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