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기획특집
동해 무릉 오선녀탕, 무료 물놀이시설 인기7월 28일부터 저녁 8시까지 2시간 개방시간 연장

개장 보름을 맞은 동해시 삼화동 동해 무릉 오선녀탕 무료 물놀이 시설이 고물가 시대의 알뜰 피서지로 큰 호응을 얻고 있다. □ 동해시는 이에 따라 당초 오전 10시~오후 6시로 예정했던 운영시간을 무더위 폭염으로 인한 시민 폭서대책 및 피서객 의견을 반영해 7월28일 부터 오전 10시 ~오후 8시로 연장 운영하기로 했다. □ 힐링 명소, 동해 무릉건강숲 일원에 조성된 무릉오선녀탕은 지난달, 주차장 34면을 173면으로 늘리고, 그늘쉼터 확보를 위하여 대왕 참나수 등 조경수 식재는 물론, 돌무더기가 쌓여있어 이용할 수 없었던 부지에 데크를 설치하여 시원한 그늘 밑에서 쉴 수 있는 공간을 만들어 이용객들에게 보다 편리하게 시설을 사용할 수 있도록 하였다.

개장 첫 주에는 흐린 날씨 때문에 이용객이 그다지 많지 않았으나 점차

입소문이 나면서 이용객이 차차 늘기 시작해 요즘에는 주말에 1,000 여명 이상이 이용하는 등 폭발적인 인기를 얻고 있다. 동해 무릉오선녀탕은 자연친화적인 수경형 시설로 자연석으로 조성되었다.

되었으며 주변의 울창한 숲과 어우러져 아름다운 경관을 자랑하고, 지하수 및 계곡수를 수원으로 하여 깨끗한 수질을 사용할 수 있다.

동해시는 폭염으로 무릉오선녀탕을 찾는 피서객들이 안전하게 물놀이를 할 수 있도록 화장실, 탈의실, 매점 및 샤워시설 등 이용객 편의시설을 마련하였으며, 풀의 수심을 60cm, 70cm, 로 만들어 유아에서부터 어른 까지 모든 연령의 사람들이 다양하게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동해시 관계자는 이른 장마에 폭염이 이어지는 가운데 오선녀탕을 이용 하는 관광객들이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