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연예 축구
강원FC, 5일 홈에서 대구FC 상대 설욕 노린다

강원FC가 홈에서 대구FC를 상대로 설욕에 나선다.

강원FC는 5일 오후 8시 춘천 송암스포츠타운 주경기장서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21라운드 대구FC와 홈 경기를 치른다.

앞서 전반기 강원FC는 대구FC와 첫 번째 맞대결서 1-2로 패배했다. 원정서 승리를 노렸으나 대구에 시즌 첫 승리를 안겨주며 아쉬운 결과를 남겼다.

양 팀 모두에게 이번 경기는 중요한 일전이다. 강원은 상위권 도약, 대구는 최하위 탈출을 위해 반드시 승리가 필요한 상황이다.

강원은 현재 7승6무7패로 승점 27을 확보해 리그 6위를 기록 중이다. 4위 제주 유나이티드, 5위 울산 현대와 승점 1 차이다. 이번 라운드 경기결과에 따라 최대 4위까지 순위 상승을 노려볼 수 있다.

대구는 3승5무12패로 승점 14를 확보, 리그 12위로 최하위에 처져있다. 11위 전남 드래곤즈와 10위 인천 유나이티드에 승점 2 뒤진 한 경기 차이로 승리가 절실하다.

강원은 대구와 역대 상대전적 10승9무12패로 호각세를 다투고 있다. 최근 5경기는 2승1무2패로 팽팽하다. 쉽게 승부를 예측하기 어려운 대결이다.

다만, 대구는 주전 수문장인 골키퍼 조현우가 아시안게임 대표팀에 차출되며 전력에 공백이 생겼다. 강원에겐 호재다. 리그 득점 3위를 기록하고 있는 강원의 공격력을 대구가 막아낼 수 있을지 의문이다.

최근 흐름도 강원에 유리하다. 강원은 가장 최근에 치른 리그 5경기서 단 1패를 기록한 반면, 대구는 3패를 기록했다. 포항과 울산, 전북을 잇따라 만나면서 3연패 중이다.

‘상위권 도약’과 ‘최하위 탈출’이라는 서로 다른 목표를 가지고 부딪치는 양 팀의 21라운드 대결. 과연 누가 승리할지 팬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김홍기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홍기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