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헤드라인 종합
김영재의 금사풍류(琴史風流)8일 오후 4시에 강릉 명주예술마당 3층 공연장

강릉시(시장 김한근)는 문화재청 국립무형유산원(원장 조현중)과 ‘2018년 찾아가는 무형유산 아카데미’ 거문고 예능보유자 김영재의 금사풍류(琴史風流)를 오는 8일 오후 4시에 강릉 명주예술마당 3층 공연장에서 개최한다.

이번 공연은 ‘2018 올해의 무형유산도시’로 선정된 강릉시가 국립무형유산원과 공동으로 개최하는 것으로, 국가무형문화재 제16호 거문고산조 예능 보유자인 김영재 명인의 우리 국악에 관한 이야기와 무형유산 공연을 선보이며, 지역민은 물론, 강릉을 방문하는 관광객들에게 무형유산을 더욱 친숙하게 접할 기회가 될 것이다.

김영재 명인은 음악과 무용에 이르기까지 폭넓은 예술 활동을 이어 왔으며, 공연 이름인 금사(琴史)는 김영재 명인의 호(號)에서 따온 것으로, 한평생 예술가로서 삶을 꾸려왔던 명인의 이야기와 예술관 등을 대담을 통해 자세히 들여다본 것이다.

또한, 무형문화재의 전반적인 설명과 함께 거문고, 해금, 가야금 등에 이르는 전통악기들에 대한 명인의 깊이 있는 해설을 통해 전통음악에 대한 이해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