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헤드라인 강릉
강릉시, 제21회 부산국제관광전 “최우수 마케팅상” 수상- “영미~ 컬링” 인기흥행, 강릉 커피향과 함께 줄서서 기다려 -

강릉시가 지난 7일~10일 4일간 부산 벡스코 (BEXCO)에서 열린‘제21회 부산국제관광전’에서 최우수 마케팅 상을 수상했다.

이번 국제관광전은 42개국 273개 기관·단체가 참가했으며, 강릉시는 여행하기 좋은 가을을 맞아‘바다향, 커피향, 솔향과 함께하는 강릉여행’이란 슬로건으로‘오직 강릉에서만 할 수 있는 올림픽 경기장에서의 특별한 컬링체험’과 묶어 전략적으로 홍보함으로써 최우수 마케팅 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2018 평창동계올림픽 기간 최고 흥행을 누렸던 컬링을 국민들에게 다시 체험하게 하여 남녀노소 불문 컬링을 체험하기 위해 길게 줄 서서 기다리며 참가자 모두“영미~~”를 외치는 등 다시 한번 올림픽의 뜨거웠던 열기를 상기키며 모든 참가자의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내는데 성공했다.

또한, 10월 5일부터 9일까지 개최하는 10주년 강릉커피축제 홍보를 위해 강릉 문화재단 커피 로스팅클럽과 함께 커피 시음행사도 진행하여 많은 관심을 받았으며, 특히 친환경 대나무 소재의 컵을 사용해 시음 후 반드시 컵을 반납하게 하는 등 강릉커피축제는‘친환경 축제’라는 이미지를 부각했다.

강석호 관광진흥과장은 “준비해간 홍보 책자 및 홍보 리플릿 등을 모두 소진할 정도로 방문객들의 반응이 뜨거웠다”며 “앞으로도 단순 관람이 아닌 컬링과 같은 관람객의 흥미를 유발할 수 있는 체험 위주의 관광 마케팅을 적극적으로 전개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