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원도 영월/평창/정선
2019 평창더위사냥축제 준비 착착'낮에는 물놀이, 밤에는 캠핑!'
사진=평창군 제공

오는 7월 26일부터 8월 4일까지 열리는 2019평창더위사냥축제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2019평창더위사냥축제위원회(위원장 마해룡)가 초여름 더위와 장맛비도 아랑곳없이 축제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주 행사장을 인조잔디 바닥으로 조성하고, 바닥분수 공원 조성(포장면적 745㎡), 대화천 징검다리 설치 등 각종 인프라를 확충한 더위사냥 축제는 잘 갖춰진 기반시설을 토대로 축제 프로그램 본연의 재미를 끌어 올리는 것에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축제는‘엔조이 썸머!’라는 주제로, 무더운 여름을 시원하게 날려버리기 위해 지난 축제보다 더 알차고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하였으며, 대화의 명물로써 땀띠를 낫게 하는 ‘땀띠물 이야기’를 배경 이야기로 삼아 ‘땀띠귀신을 잡는 더위사냥꾼들’ 컨셉을 축제 전반에 적용하였다. 특히, 호응이 좋았던 대표 프로그램인 '땀띠귀신사냥 WATER WAR'를 더욱 꼼꼼하게 구성하여 스토리가 있는 물놀이를 계획 중에 있다. 또한, 물놀이 마당에서는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물풍선 난장’, ‘게릴라 물총싸움’, ‘물양동이 퀴즈’ 등 다채로운 놀이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다.

더불어, 뜨거운 여름 날씨에도 얼음장 같이 시원한 땀띠샘물, 축제기간에만 열리는 등골까지 오싹한 신비의 광천선굴 체험, 대화면의 자랑인 강냉이국수 먹거리 프로그램 등이 마련되어 있으며, 꿈의 대화 캠핑장에서는 캠핑장 이용객들을 위한 특별한 야간 프로그램도 신설되어 낮과 밤 모두 축제를 즐길 수 있게 준비되어 있다.

사진=평창군 제공

이밖에도 시원한 ‘물안개터널’과 2,000여 평의 드넓은 코스모스 밭(포토존)을 마련하였고, 야간 문화예술공연 등 볼거리, 먹거리, 체험거리를 강화해 축제의 재미를 더할 예정이어서 관광객들에게 다양한 즐거움과 추억을 선사할 예정이다.

축제와 연계하여 운영하는 꿈의대화 캠핑장은 글램핑 8개소(1동당 16㎡)를 추가 설치하고 캠핑장 진입로와 주변 배수로와 환경정비를 통해 새 단장을 완료하였다. 7월 1일부터 정식으로 개장하는 꿈의대화 캠핑장은 현재 홈페이지에서 실시간으로 온라인 예약이 가능하며, 캠핑장 시설은 황토방하우스 2동, 글램핑 8동, 캐빈하우스 1동, 돔텐트 11동, 데크 12면이 사용가능하다. 축제 이후에도 평창백일홍축제(9.6 ~ 9.15), 평창효석문화제(9.7 ~ 9.15)와 연계해 9월 30일까지 운영하여 평창군 관광객들과 캠핑장 방문객들에게 풍성한 즐길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마해룡 축제위원장은 “7월 말 8월 초, 전 국민의 여름휴가 기간에 많은 관광객 여러분께서 우리 축제를 방문하시어 시원한 여름을 보내실 수 있도록 열심히 준비 중이다.”며, “꿈의대화 캠핑장 정비를 비롯하여 축제 전반의 환경이 대폭 개선되고 프로그램 또한 강화된 만큼 올 더위사냥축제를 기대해 보셔도 좋겠다.”고 전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