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원도 홍천/횡성
제8회 횡성더덕 축제, 오는 30일 개막8월 30일부터 9월 1일까지 청일면 일원에서 열려
사진=횡성군 제공

‘횡성더덕축제’는 더덕을 주제로 한 전국 유일한 축제로 올해는 8월 30일부터 9월 1일까지 3일간 청일면 유동리 농거리 축제장에서 펼쳐진다.

동의보감에도 실려 있는 한약재로 그 효능을 인정받아 온 더덕은 실제로도 사포닌과 인우린 등 좋은 성분을 인삼 못지 않게 함유하고 있는 건강식품이다. 특히나, 횡성더덕은 평균 해발 500m의 청정고랭지에서 재배되어, 특유의 아삭한 식감과 향이 더해지면서 소비자들의 입맛을 사로잡으며 인지도를 높여가고 있다.

인구 2,500여명의 시골 마을에 아름다운 더덕향으로 가득 채울 제8회 횡성더덕축제는 소비자와 생산자가 함께하는 프로그램을 확대해 더욱 풍성해진 즐거움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한다.

축제 개막식은 오는 30일 19시 특설무대에서 개최하며, 박상철, 김양 등 함께하는 축하공연과 경축 LED 풍등 날리기가 이어질 예정이다.

횡성더덕축제위원회 함영길 위원장은 "올해 더덕축제는 관광객이 직접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다양화해 보다 많은 분들이 건강과 재미를 담아갈 수 있도록 준비했다."며 "건강한방축제장에서 더위를 잊고 건강과 활력을 채워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