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안전교통
원주시, 코로나19 차단을 위한 읍면동 지역별 대응에 총력

2월 25일 원창묵 원주시장은 25개 읍면동장을 소집한 가운데 코로나19 대책회의에서 지역별 방역과 바이러스 차단 노력을 강화해 줄 것을 주문했다.

특히, 이번 회의에서 원주는 현재까지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고 있는 만큼, 읍면동 지역별 철저한 차단 방역을 통해 코로나19의 지역사회 유입 및 전파를 원천적으로 봉쇄하는 데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지역별 축사 등 농촌 지역에서 일하고 있는 외국인 근로자에 대한 철저한 출입 관리와 함께 읍면동별 자체 방역 및 감염 예방 홍보 활동을 강화한다.

원창묵 원주시장은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 코로나19의 지역사회 감염 예방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만큼, 읍면동장들은 지역 주민들에게 최근 무분별하게 유포되고 있는 가짜뉴스에 동요하지 않도록 하고, 올바른 마스크 착용 및 손 씻기 등 개인위생 수칙 준수에 유의하면서 일상생활에 임하도록 홍보에 철저를 기하도록 당부했다.

한편. 원주시는 본청 및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민원창구 직원들의 마스크 착용 의무화 및 민원창구의 수시 소독과 방역에 돌입했으며, 확진자 발생에 대비한 이송, 격리, 병원배정, 역학조사 등 환자관리대책도 완료한 상태이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