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일반
춘천시, ‘사랑의 마스크’ 1,000개 제작수제 면마스크 1,000개 제작 예정…코로나19 어려움 함께 극복

코로나19로 인한 마스크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을 위한 ‘사랑의 수제 면마스크’가 제작된다.

춘천 평생학습관 희망나누미 봉사단은 평생학습관 양재실에서 오는 9일과 10일 이틀에 걸쳐 수제 면 마스크를 제작한다고 밝혔다.

이번 수제 면마스크 제작은 마스크를 구하기 어려운 취약계층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수제 면마스크는 총 1,000개를 만들 예정이며 교체 필터 3개도 포함할 예정이다.

면마스크 제작에는 희망나누미봉사단 20명이 참여하며 평생학습관은 감염병 예방을 위해 양재실을 소독하고 손세정제 비치, 발열 체크를 할 계획이다.

제작된 수제 면마스크는 장애인과 독거 어르신 등 지역 내 저소득 취약계층에 전달할 방침이다.

시정부 관계자는 “사랑의 수제 면마스크가 마스크가 없어 어려움을 겪는 취약 계층에게 큰 도움이 됐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코로나19로 감염을 막기 위해 다양한 방안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