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강원도 철원/화천/양구/인제
양구 대표 특산물 시래기 지리적 표시제 등록 완료한글 ‘양구시래기’, 영문 ‘Yanggu Siraegi(Dried Radish Green)’
사진=양구군 제공

양구의 대표적인 농·특산물인 시래기가 ‘양구시래기’라는 명칭으로 지난달 26일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이 승인하는 지리적 표시제 등록을 완료했다.지리적 표시제는 어떤 상품의 특정 품질이나 명성, 또는 그 밖의 특성이 그 지역의 지리적 근원에서 비롯되는 경우 그 지역을 원산지로 하는 상품임을 명시하는 제도다.

시래기 품목에서는 양구군이 전국 최초로 지리적 표시 등록을 획득했으며, 양구에서 생산되는 모든 시래기는 ‘양구시래기’라는 국가에서 인증한 브랜드를 사용할 수 있게 됐다.양구시래기의 지리적 표시 등록 명칭은 한글로 ‘양구시래기’, 영문으로는 ‘Yanggu Siraegi(Dried Radish Green)’이다.‘양구시래기’로 지리적 표시 등록이 완료됨에 따라 다른 지역에서 생산된 시래기가 양구시래기로 둔갑해 판매되는 사례를 예방할 수 있고, 국내시장과 해외시장에서도 국가가 인증한 브랜드 상품으로서 경쟁력을 갖출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조종구 유통축산과장은 “지난 2017년부터 지리적 표시제 등록을 추진해왔다.”면서 “역사성과 재배 현황, 그리고 향후 양구시래기 육성방안 등 상품의 생산, 관리, 지리적 연계성 전반에 걸친 매우 까다로운 전문가의 심사를 거쳐 최종 등록된 것인 만큼 양구시래기의 우수성을 공인받은 것으로 평가된다.”고 말했다.

시래기 건조과정에서 낮과 밤의 일교차가 클수록 수축(얼었다)과 이완(녹았다)이 반복적으로 이뤄지는데, 이 과정이 용이하게 이뤄질수록 조직이 부드럽고 풍미가 진한 시래기가 된다.

이미 소비자들 사이에 고품질로 명성이 자자한 양구시래기는 홈쇼핑에 방송될 때마다 매진행렬을 이어가고 있다.

시래기를 대표적인 농·특산물로 육성해온 양구군도 매년 무청이 생산되는 10월 하순에 시래기축제를 개최하면서 전국적으로 양구시래기를 홍보하고 있다.

KBS ‘6시 내 고향’과 ‘다큐멘터리 3일’, ‘생생정보통’, MBC ‘경제 매거진’, SBS ‘불타는 청춘’, MBN ‘해피 라이프’ 등의 TV 프로그램과 뉴스, 신문, 잡지 등을 통해서도 꾸준히 소개되고 있다.

이와 같은 유명세를 바탕으로 유명 외식업체들도 양구시래기를 재료로 한 상품을 속속 출시해 판매하고 있다.

도시락 및 죽 전문 업체인 본죽은 ‘양구시래기된장국 도시락 세트’를, 그랜드앰버서더호텔은 다이닝 겨울 한식 프로모션으로 ‘양구시래기’ 메뉴를, 현대백화점은 ‘양구시래기밥 가정식 선물세트’를 출시했고, 즉석 시래기된장국 상품은 지난해부터 국군복지단에 납품되고 있다.

한편, 올 겨울 양구지역에서는 262농가가 484.5㏊에서 1025톤을 생산해 150억 원의 소득을 거둘 것으로 예상된다.

최은주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