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관광문화
강릉시영상미디어센터, 네트워크 창의파티 성황리 종료

강릉시영상미디어센터 (센터장:고재정)는 지난 11일 강릉시문화도시지원센터와 함께 ‘네트워크 창의파티’를 진행하였다.

강릉시영상미디어센터는 개관 10주년을 맞아, 강릉시문화도시지원센터는 개관 첫해를 기념하여 지역문화 활성화를 위한 탄탄한 네트워크의 기반을 마련하고자 ‘네트워크 창의파티’를 진행하였다. 교육자, 예술가, 영화인 등 강릉에서 문화예술 활동을 하는 활동가들과 라운드 토킹을 통해 지역 문화예술가의 활동과 소통방식을 논의하고자 마련됐으며, 채택된 의견은 하반기에 구체적으로 실행할 계획이다.

자리에 참석한 지금종 강릉시문화도시센터장은 “ 문화적 상상력을 넓혀가며 ‘문화도시 강릉’을 만들자.”며 “이런 자리를 통해 예술가, 활동가분들의 목소리를 내며 강릉 시민사회를 움직이면 좋겠다. 살기 좋은 강릉을 만들어 보자.”고 전했다. 이혜림 강릉생명의 숲 활동가는 지역에서 활동했던 활동가들의 의견을 취합하여 발표하고, “기관에서 활동하는 활동가와 실무자들의 이야기를 들어보며 활용할 수 있는 방법들을 같이 풀어가면 좋겠다.”며 지역 활동가의 입장을 대변하고 응원했다.

강릉시영상미디어센터 최승철 사무국장은 “어려운 시기에 네트워크 창의파티에 참여해주셔서 감사하다. 이번 네트워크 모임을 통해 지역 활동가의 고충을 들어보며, 소통하기 위한 초석이 되었다고 생각한다.”라고 전했다.

한정복 기자  gn3369@naver.com

<저작권자 © 강릉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